조회 수 752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김연경(30)이 뛰고 있는 중국여자배구 상하이 브라이트 유베스트가 정규리그 1위 확정의 기회를 얻었다.

상하이는 2017-2018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2라운드에서 9승3패(승점 28)로 선두 질주 중이다. 이미 4강행 티켓은 거머쥐었다. 안심하기에는 이르다. '강적' 랴오닝 역시 9승3패(승점 28) 기록, 세트 득실률에 밀려 2위에 랭크돼있다. 유리한 4강 대진을 받기 위해서는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해야 한다.

2라운드 남은 경기는 2경기다. 27일 랴오닝과의 홈경기 이후 2월 3일 장쑤 원정길에 오른다.

▲ 랴오닝전 셧아웃 승=정규리그 우승
상하이는 안방에서 축포를 쏘아 올리겠다는 각오다. 랴오닝을 상대로 3-0 승리를 거둘 시 정규리그 1위가 확정된다.

랴오닝과 승수, 승점이 같은 상황에서 상하이가 세트득실률 2.21(31/14)로 앞서 있다. 랴오닝의 세트 득실률은 2.06(31/15)이다. 이날 상하이가 홈에서 3-0 승리를 거둬야 장쑤전 결과에 상관없이 정규리그 1위의 기쁨을 누릴 수 있다.

김연경도 앞서 "남은 경기 결과에 따라 정규리그 우승, 4강 대진표도 결정된다. 매 경기가 중요하다. 랴오닝과의 홈경기에서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4강에 안주하지 않고 팀 우승을 향해 달리겠다"며 중국 진출 첫 시즌 챔피언에 도전장을 냈다.

▲ '디펜딩 챔피언'보다 무서운 랴오닝
랴오닝은 2007-08시즌 이후 10년 만에 4강 무대에 오른다. 랴오닝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1라운드 A조에서 10승2패를 기록하며 장쑤에 이어 2위를 차지한 랴오닝. 2라운드 들어 '디펜딩 챔피언' 장쑤를 제치고 선두 상하이를 맹추격했다.

상하이는 지난 랴오닝과의 첫 대결에서 주축 멤버들의 부상으로 인해 휴식을 택했다. 팀은 0-3으로 패했다. 그리고 상하이는 안방에서 설욕전을 준비 중이다.

랴오닝은 지난 2016 리우올림픽과 2017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컵서 중국의 우승을 이끈 주전 세터 딩샤를 보유하고 있다. '캡틴' 딩샤는 랴오닝의 가장 큰 무기다. 여기에 리그 득점 5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1994년생 주포 돤팡, 베테랑 공격수이자 팀 내 최장신인 왕이메이(190cm) 등도 버티고 있다.

다만 변수는 있다. 지난 23일 딩샤와 왕이메이가 베이징전 3-0 승리 이후 언쟁을 벌인 장면이 포착됐다. 먼저 왕이메이와 코치의 충돌이 있었다. 딩샤는 옛 스승인 코치를 향한 왕이메이의 태도에 화를 냈다. 주위 동료들이 말릴 정도였다. 25일 중국 매체 <시나스포츠>는 "상하이 루완 스타디움에서 훈련을 하러 온 랴오닝 선수들과 코치를 만났지만 인터뷰에 응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뒤늦게 해당 코치는 "사소한 일이었다. 잘 모르는 팬들에 의해 지나치게 과장이 됐다"고 설명했다. 랴오닝 감독도 "4강 확정을 앞두고 예민한 상황에 벌어진 해프닝이다"며 개의치 않음을 전했다. 어수선한 분위기의 랴오닝이다.

정규리그 1위 팀은 4강에서 4위 팀과 5전 3선승제를 치른다. 4강전은 바로 2월 10일부터 시작된다. 상하이의 경우 베스트 멤버들의 평균 연령이 높은 편이다. 랴오닝전에서 1위를 확정짓고 휴식을 취하는 것이 유리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공지★ 사진첨부 방법 10 file 최고관리자 13499
5259 女 아이스하키 단일 팀-27년 전 '코리아 탁구', 왜 다를까 1 윤병선 628
5258 히어로 포즈 10 file 사타구니 3120
5257 히어로 다람쥐 2 file 폭스 647
5256 히로이기자 1 허슬 735
5255 히로옵 요미옵? 9 허슬 346
5254 흥부형인놀땡이형 1 폭스 884
5253 흥민이 까비다 ㅠㅠ 3 허슬 679
5252 흥궈신을 보내며. 4 file 이제간다한강(나야꺼) 934
5251 흥국생명 박미희 감독 "이재영 몸 상태 괜찮다 2 분석의진리 641
5250 흡현자의차각 1 file 폭스 819
5249 흔한조류낚시 3 file 폭스 614
5248 흔한외부냉장고 3 file 폭스 679
5247 흔한놀이기구 3 file 폭스 624
5246 흔한기업 사장님 ㅋ 2 file 송파토신(송파구청장) 676
5245 흔한 할로윈 3 file 송파토신(송파구청장) 782
5244 흔치않는마구 ㄷㄷㄷ 10 file 칠곡산호랑이 3018
5243 흑인이 '흑형'이라는 말을 들었을 때 느낌은? 6 file 밀란승 3741
5242 흑인에게번호 따인여자 2 file 폭스 846
5241 흐아ㅠㅠㅠ오늘자 모스크바 1 kyk020301 654
5240 휴스턴은 10 말캉홀릭 311
5239 휴스턴 초비상' 제임스 하든, 부상으로 2주 결장 2 분석의진리 744
5238 훈훈한 중고나라 5 file 폭스 715
5237 횡단보도 사고 2 file 폭스 893
5236 황당한 비행기사고 6 file 상도덕도모르는놈 3220
5235 환단고기가사실인이유 2 file 폭스 697
5234 화장빨에 속지말자 5 file 분석의진리 690
5233 화이팅들하세요 8 프쉬케 294
5232 화이팅! 3 뭐요 448
5231 화이팅 3 아방이튜닝카 498
5230 화이팅 7 카챌 224
5229 화순서라아파트 모녀살인사건 2 file 폭스 913
5228 화낼 줄 모르는 성격 1 file 폭스 732
5227 홍정호, 전북행 ‘장쑤 결단’만 남았다 윤병선 606
5226 홍석천을돌아가게만들뻔한여자 3 file 폭스 596
5225 홍대앞의 수상한 인형뽑기 8 file 사타구니 2939
5224 혼자밥먹기 레벨 2 file 송파토신(송파구청장) 765
5223 혼돈의사거리 5 file 폭스 2016
5222 호주의 경고 표지판들 file 폭스 700
5221 호우님 언제 오시나요? 11 대치동장원장 278
5220 호신용무기종결 3 file 폭스 1961
5219 호랑이 서전트 점프.gif 4 file 분석의진리 856
5218 호두까기 인형 1 file 폭스 789
5217 호날두딸 2 file 폭스 586
5216 호날두, '재계약 무소식' 레알 향한 분노 '최고조' 1 file 뽀무룩 676
5215 호날두 로테이션 1월부터 돌입…국왕컵은 쉰다 1 무적삥(빵) 656
5214 호날두 까기 ㅎㅎ 1 file 다폴로바꿔 699
5213 형님먼저 1 file 폭스 649
5212 형님들 출첵박습니다 10 브콜돼 86
5211 현재성지되어버린 댓글 2 file 폭스 682
5210 현실판 붕어인간 ㅇ_ㅇ 4 file 야신(류뚱) 7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6 Next
/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