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7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괴물 시즌2' 제작 준비는 끝났다. 확실한 목표가 있는 만큼 류현진(31·LA 다저스)의 2018시즌 향한 기대는 크다.

류현진은 25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애리조나행 비행기에 올랐다. 류현진은 LA 도착 후 구단 팬 페스티벌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후 애리조나로 이동, 몸 만들기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다저스는 내달 14일부터 스프링 트레이닝을 시작한다. 류현진의 시즌이 본격 시작되는 셈이다.

류현진은 지난해 25경기(24경기 선발)에 등판해 126⅔이닝을 소화하며 5승9패, 평균자책점 3.77을 기록했다. 부상자 명단(DL)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지만 시즌 대부분을 선발투수로 보냈다. 류현진 본인도 이 점에 가장 만족했다. 그는 출국 기자회견 자리에서 "부상 없이 1년 소화한 게 지난해 가장 큰 소득이다. 올해도 지난 시즌처럼 캠프부터 시즌 끝까지 다치지 않고 완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류현진에게 2018시즌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생애 첫 프리에이전트(FA) 자격을 얻기 때문이다. KBO리그를 호령하던 류현진은 2012시즌 종료 후 포스팅시스템으로 빅 리그 진출을 타진했다. 다저스는 한화에 2573만7737.33달러(당시 약 286억 원)을 지불하는 조건으로 단독 입찰권을 손에 넣었다. 진통 가득한 협상 끝에 다저스와 류현진은 5+1년 총액 3600만 달러(약 381억 원)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 이후 올해가 6년째다. 계약 조건상 750이닝을 채우면 옵트아웃 선언이 가능했으나 2년간 부상으로 이에 실패했다. 결국 올 시즌 종료 후 생애 첫 프리에이전트 시장에 나서게 되는 것. 하지만 FA 첫 시즌 기준 32세의 나이는 충분히 중대박 계약을 이끌어낼 수 있다. 메이저리그에서 좌완 선발의 가치는 과거나 현재나 '금값'이다. 결국은 성적이 관건이다.

선수 본인은 FA에 대한 생각을 접어뒀다. 과욕이 반드시 좋은 결과로 이어지는 건 아니기 때문이다. 류현진은 "지금은 FA를 특별히 생각하지 않는다. 시즌 잘 치르는 게 더 중요하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선수로서 이를 의식하지 않을 수 없다. 류현진은 "분명 중요한 한 해다"라며 "많은 이닝 소화하는 게 중요하다. 최소 150이닝에서 최대 200이닝까지도 노리고 있다"고 밝혔다.

꾸준히 건강한 상태로 많은 이닝 소화에 방점을 뒀다는 것도 본인의 가치 상승을 위한 현명한 판단이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데뷔 첫해인 2013년 30경기서 192이닝을 소화했다. 메이저리그 데뷔 시즌임에도 200이닝 가까이 소화한 것이다. 그러나 2015시즌 왼 어깨 관절 와순 수술을 받으며 꼬였다. 이후 2016년 1경기서 4⅔이닝 소화에 그쳤다. 지난해 재기에 성공했지만 철저한 관리 속에 126⅔이닝을 던졌다. 물론 지난 시즌 본인 향한 의문부호를 지워내는 데 성공했지만, 긴 이닝을 꾸준히 소화한다는 내구성을 조금 더 확실히 증명할 필요가 있다. 류현진도 이를 알고 있기에 최대 200이닝 소화의 목표를 내걸었다.

여기에 류현진을 자극하는 또 하나의 소식이 있다. 류현진은 지난 5일 배지현 MBC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새신랑이 된 것. 배지현 아나운서는 이날 류현진의 출국길에 함께했다. 류현진의 미국 생활에서 아내이자 든든한 벗의 역할을 할 터. 류현진은 "아무래도 심리적으로 좋은 영향이 있을 것 같다. 생활하기에도 편할 것 같고, 책임감이 든다. 여러 모로 좋은 쪽으로 작용할 것 같다"고 밝혔다.

어느 때보다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지만 자신은 있다. 류현진의 2018시즌이 기대되는 이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공지★ 사진첨부 방법 10 file 최고관리자 16777
5211 ㅊㅊ 6 올킬해봅세 121
5210 건승욤 6 허슬 117
5209 출첵 5 허슬 125
5208 ㅅㅅ 6 대박가자(다함께~) 143
5207 오늘하루도.... 4 월영 117
5206 ㅊㅊ 5 토토쟁이 108
5205 ㅊㅊ 5 찬콸 124
5204 ㅊㄹ 6 배씨네 125
5203 cc 6 쩌레기 106
5202 ㅊㅊ 8 제천대성(손오공) 140
5201 ㅊㅊ 7 따고싶다토(따관) 92
5200 ㅊㅊ 8 김청하 121
5199 ㅊㅊ 8 버미(암라인합류) 123
5198 출첵 8 말캉홀릭 149
5197 ㅊㅊ 8 아방이튜닝카 149
5196 건승욤 3 허슬 115
5195 출첵 4 허슬 130
5194 ㅊㅊㅊㅊ 5 학대대댕 121
5193 ㅎㄹ 6 대박가자(다함께~) 118
5192 ㅊㅊ 5 토토쟁이 117
5191 출첵 5 사달인생(컹컹) 131
5190 ㅊㅊ 6 제천대성(손오공) 126
5189 드디어 한폴낙 저주를 뽀개버리고 4박스 올킬 !!!! 5 file 날아라병아리 173
5188 ㅊㅊ 5 진기명기 119
5187 ㅊㅊ 4 양이훈이(질풍노도의쫄보) 122
5186 ㅊㅊ 3 김청하 111
5185 폴란드.... 3 월영 133
5184 ㅊㅊ 4 따고싶다토(따관) 121
5183 ㅊㅊ 4 아방이튜닝카 142
5182 ㅊㅊ 5 버미(암라인합류) 128
5181 ㅊㅊ 4 비타치즈 128
5180 ㅊㅊ 3 비타치즈 131
5179 ㅊㅊ 4 진기명기 124
5178 4 땡중 117
5177 ㅊㅊ 6 토토쟁이 114
5176 오늘도 본전치기 8 김청하 188
5175 ㅊㅊ 7 버미(암라인합류) 140
5174 ㅊㅊ 7 모이스트 142
5173 ㅊㅊ 6 제천대성(손오공) 145
5172 ㅊㅊ 6 진기명기 130
5171 오늘은.... 5 월영 136
5170 ㅊㅊ 8 아방이튜닝카 139
5169 ㅊㅊ 7 따고싶다토(따관) 131
5168 NHL 가시는분 없나요? 7 월영 154
5167 ㅊㅊ 8 10억만(상한복구) 146
5166 ㅊㅊ 8 무봉리토쟁 152
5165 8 땡중 145
5164 모두들 건승하시길 11 무봉리토쟁 170
5163 건승욤 9 허슬 159
5162 출첵 9 허슬 146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14 Next
/ 114